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325명…오미크론 확진자 누적 24명

영상뉴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325명…오미크론 확진자 누적 24명
  • 입력 : 2021. 12.06(월) 15:21
  • 정지윤 기자
[사진출처=뉴시스]
[신동아방송=정지윤 기자]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는 가운데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4325명 증가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0시 기준으로 확진자가 4323명 증가해 누적 확진자가 총 47만7358명이라고 밝혔다.

위중증 환자는 727명, 사망자는 41명으로 누적 사망자 수는 3893명, 국내 누적 치명률 0.82%이다.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도 12명(해외유입 2명·지역감염 10명) 증가해 누적 24명을 기록했다.

신규 확진 중 지역 발생 4296명, 해외유입 29명이다.

지역별로 서울 1401명, 경기 1308명, 인천 301명, 부산 192명, 경북 180명, 충남 155명, 대구 145명, 경남 120명, 강원 112명, 대전 106명, 전북 72명, 충북 59명, 광주 43명, 제주 39명, 전남 37명, 울산, 세종 각 13명이다.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 중인 만큼 수도권을 중심으로 이날부터 4주간 특별방역대책을 시행한다.

이에 사적모임 규모는 수도권에선 6명까지, 비수도권에선 8명까지로 제한된다.

또한 식당, 카페, 학원, PC방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에는 방역패스가 새로 적용된다.

다만 현장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계도기간을 1주 두고 오는 13일부터 과태료 등 벌칙이 부과된다.


정지윤 기자 dpqms9277@naver.com